[서울 신촌] 호텔애니타임
[서울 신촌] 호텔애니타임
  • 석소원 기자
  • 승인 2019.08.29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 중심에서 부티끄호텔로의 변신
▲ 주위와 동화됐던 외관이 눈길을 사로잡는 개성있는 모습으로 거듭났다.
▲ 주위와 동화됐던 외관이 눈길을 사로잡는 개성있는 모습으로 거듭났다.

현재 한강을 중심으로 서울을 사등분으로 구분하면 북서쪽 상권 중 최대 변화가는 홍대 앞 상권으로 통한다. 하지만 홍대가 있기 전 최대 번화가는 신촌이었다. 신촌은 연세대와 이화여대를 중심으로 한 대학가 상권으로, 동대문 상권이 발달하기 전에는 서울의 젊은이들이 쇼핑을 즐기던 곳이다. 또한 대학생들로 인해 요식업이 크게 발달한 상권이기도 하다.

이제는 많은 젊은이들의 발길이 홍대로 넘어갔다고 하지만, 여전히 서울 지하철 2호선 신촌역의 유동인구는 서울 북서쪽의 번화가 상권 중에서도 최고 수준이다. 특히 홍대의 임대료가 천정부지로 치솟자 오히려 숙박업은 신촌을 중심으로 발달해 있다. 이 때문에 신촌의 숙박업 상권은 외국인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으며, 이번에 리모델링을 단행한 호탤애니타임도 마찬가지다. 외국인 관광객까지 고려해 새 단장을 마친 호텔애니타임을 살펴본다.

업소명 : 호텔애니타임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연세로2나길 11
구분 : 리모델링
규모 : 지하1층~지상 8층 29개 룸
공사기간 : 80일
디자인콘셉트 : 빈티지, 부티끄
시공문의 : 02-333-8133
✽시공 및 취재협조_SN design ㈜세모네모

▲ 다소 올드했던 분위기가 도시적이고 세련된 빈티지와 모던의 옷을 입었다.
▲ 다소 올드했던 분위기가 도시적이고 세련된 빈티지와 모던의 옷을 입었다.

리얼 빈티지를 세련된 인더스트리얼로…
호텔애니타임은 말 그대로 초역세권 상권에 위치한 숙박시설이다. 신촌역과 불과 도보로 3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신촌은 서울을 여행하기 위해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체류 중 거점 지역으로 삼기도 한다. 호텔애니타임 역시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 관광객들의 이용이 높다. 특이한 점은 러시아 고객이 많아 러시아어를 사용한 간판을 제작할 정도라는 점이다.

사실 호텔애니타임은 리모델링을 단행하기 전에도 외관의 경우 오히려 리얼 빈티지로서의 멋을 풍겼다. 외벽의 색상 자체가 일반적으로 국내에서 많이 활용하는 색이 아닌 옅은 브라운 계통이기 때문에 이색적이기도 하다. 하지만 리모델링을 단행한 이후에는 국내에서 고벽돌을 활용한 리얼스트리얼 빈티지의 전형을 구현하며 트렌디한 부티끄호텔로 거듭났다.

특히 1층 전면부에는 벽에 다양한 문양을 그려 넣는 디자인 월을 깔끔하게 제작해 도입했고, 브론즈경이 디자인 조명과 어우러지며 독특한 분위기를 끌어올린다. 리얼 빈티지의 감성보다 세련되고 트렌디한 인더스트리얼 빈티지로 거듭나면서 극히 한국적인 숙박시설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했다.

출입구로 들어서 마주하는 로비 역시 고벽돌을 사용해 아이덴티티를 이어갔고, 다소 올드했던 복도는 깔끔한 진그레이 컬러의 엘리베이터와 하단에 필름으로 마감한 벽면을 비롯해 개성을 살린 그림액자가 세련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 유행 지난 객실 인테리어가 깔끔하고 트렌디한 부티끄호텔의 분위기로 변신했다.
▲ 유행 지난 객실 인테리어가 깔끔하고 트렌디한 부티끄호텔의 분위기로 변신했다.

티지와 부티끄를 결합한 콘셉트
호텔애니타임의 객실은 체리색 우드 디자인과 알록달록한 디자인을 채택해 유행이 지난 멋을 구현하고 있었다. 하지만 리모델링에서는 ‘빈티지’한 멋과 ‘부띠크호텔’의 매력을 결합하겠다는 건축주의 콘셉트를 그대로 반영해 스탠다드룸의 경우 차분하면서도 모던함이 담겨있는 네이비와 그레이 톤으로 마감했고, 특실의 경우 한쪽 벽면을 외장 마감재와 같은 고벽돌로 마감해 빈티지한 아이덴티티를 이었다.

무엇보다 호텔애니타임은 욕실에도 상당한 노력을 기울였다. 다소 허름해 보였던 욕실의 작은 공간은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형태로 도기들이 배치됐고, 객실마다 욕실의 타일과 메지 구성을 달리하는 차별성을 강조했다. 화이트 네이비와 블루메지, 베이지 청록과 레드메지, 화이트 올리브그린과 그린메지, 베이지 핑크와 레드메지 등 타일 색상을 다르게 지정하고 특별하게 메지에 색상까지 더한 점이 인상적이다.

또한 트렌디한 편의시설들도 눈길을 끈다. 베드 테이블에는 다양한 스마트폰을 맞물릴 수 있는 멀티 충전기가 비치되어 있고, 공기청정기도 배치됐다. 게이밍 PC와 더불어 옷걸이까지 이어지는 테이블은 정돈된 이미지를 형상화하는데 긍정적이다. 외국인 관광객들이 거점으로 삼는 숙박시설은 한국 관광의 관문이나 마찬가지다. 앞으로 호텔애니타임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식 숙박시설에 대해 얼마나 긍정적인 평가와 후기를 남길지 기대된다.

▲빈티지와 부티끄호텔의 멋이 조화로운 객실과 메지에 색을 더한 디자인 욕실이 인상적이다.
▲빈티지와 부티끄호텔의 멋이 조화로운 객실과 메지에 색을 더한 디자인 욕실이 인상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