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자연휴양림 1시간 연장, 시범 운영 실시
국립자연휴양림 1시간 연장, 시범 운영 실시
  • 숙박매거진
  • 승인 2022.09.21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명산, 청옥산 등 6곳 선정하고 11월 30일까지 시행
유명산휴양림 자동차 야영장
유명산휴양림 자동차 야영장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일반 객실 대비 청소 및 방역시간이 짧은 야영장 이용객의 편의제공을 위해 입장 시간을 15시에서 14시로 1시간 앞당겨서 시범 운영 중에 있다. 먼저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지난해 11월 국민생각함 투표를 통해 찬성 72.6%, 반대 7.4% 결과를 받은 바 있다. 따라서 유명산, 청옥산, 운문산, 덕유산, 남해편백자연휴양림, 화천숲속야영장 6곳을 우선 휴양림으로 선정하고 1130일까지 시범 운영할 예정이다. 91일부터 3개월간 접수된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연장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또한 규제혁신의 일환으로 예약자가 자연재해 등으로 휴양림 이용이 어려운 경우 위약금 없이 이용취소가 가능하도록 국립자연휴양림 입장료 및 시설사용료 기준을 개정하여 시행하고 있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소장은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하여 다양한 제도를 시행할 계획이며, 국립자연휴양림이 국민들에게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쉼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