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부 - 본격비교, 직구투어 타일 vs 국내유통 타일
5부 - 본격비교, 직구투어 타일 vs 국내유통 타일
  • 이상혁 기자
  • 승인 2020.09.29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늘 길은 막혔지만 수입은 계속된다”

 

리모델링 또는 신축을 고민하고 있는 많은 숙박업 경영자들이 중국 직구투어 건축자재에 대해 관심을 나타내는 이유는 두 가지다. 하나는 가격, 또 다른 하나는 경쟁력이다. 가격이란 국내에서 유통되고 있는 건축자재 대비 동일하거나 유사한 제품을 더욱 저렴하게 구매하는 것이고, 경쟁력이란 국내에서는 좀처럼 찾아보기 어려운 새로운 디자인의 제품을 수급하는 것이다. 크라시아에서 준비하고 있는 자료집을 통해 이를 살펴봤다.

국내제품과 가격편차가 심한 ‘타일’
타일은 중국이 세계 최대 생산국이자 수출국이다. 2016년 기준 세계 도자기질 타일 생산규모는 130조5천6백만 제곱미터, 이 가운데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64조9천5백만 제곱미터(약 49.7%) 수준이다. 중국에 이어 2위 생산국인 인도는 9조5천5백만 제곱미터로 7.3%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는 중국이 전 세계 타일 시장에서 압도적인 점유율을 나타내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는 부분이다.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은 반대로 가격 경쟁력에서 나타난다. 중국의 타일제품은 가격은 물론, 품질도 세계 최고 수준이다. 중국이 세계 타일 시장을 재패할 수 있었던 원인은 저렴하면서도 높은 수준의 품질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나라에서 생산되고 있는 타일이나 유럽 등지에서 생산되고 있는 타일과 비교해 품질은 비슷하면서도 가격은 절반 이하로까지 떨어지기 때문에 우리나라 정부는 타일을 대표적인 보호무역대상으로도 관리하고 있다.

실제 크라시아에서 준비하고 있는 자료집에서는 중국 직구투어 타일과 국내유통 타일의 가격이 최대 3배 차이가 발생하고 있다. 평균적으로 50% 수준의 가격편차가 있다. 이를 테면 동일한 사이즈, 매우 유사한 표면과 디자인의 타일제품이 중국 직구투어를 통해 구매할 경우 1만원이라면 국내에서는 2만원에 유통되고 있는 상황이다. 크라시아 자료집에서 살펴볼 수 있는 중국단가란 모든 것을 포함해 숙박업 경영자가 지불하는 최종소비자가격이다. 이 최종소비
자가격 안에는 유통과정에서 요구되는 물류비, 세금 등이 모두 포함됐다. 중국단가를 통해 지정된 금액을 지불하면 사진에서와 같은 제품을 수급할 수 있다. 국내단가 역시 최종소비자가격이다.

중국 직구투어 타일의 특징
사실 자료집을 통해서만 타일을 구매한다는 것은 위험부담이 있다. 사진만으로는 표면의 차이, 색감의 차이 등을 직접적으로 느낄 수 없다. 이에 따라 유사한 제품의 디자인, 시공이 완성된 중소형호텔 등을 직접 방문해 차이를 구분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코로나19로 중국의 하늘 길이 막혔기 때문에 중국 직구투어 건축자재를 이용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현재로써는 크라시아 자료집에 의존할 수밖에 없다.

우선 자료집을 통해 살펴볼 수 있는 사안은 크게 두 가지다. 사진을 통해 사이즈와 디자인을 확인할 수 있고, 중국단가와 국내단가를 비교할 수 있다. 사이즈를 확인하면 우선 랜덤주문제작에서부터 작게는 300×300mm, 크게는 750×1,500mm까지 다양하다. 모양도 정사각형에서부터 직가사각형의 세로형, 가로형 제품들로 구성됐다. 디자인은 대중적이고 일반적인 디자인에서부터 독특한 문양과 색감, 유니크한 디자인 타일까지 다양하다. 이에 따라 로비용, 객실용, 욕실용, 복도용 등으로 감안해 선택이 가능하다.

가장 눈길을 끄는 가격을 살펴보면 사이즈와 디자인을 기준으로 중국 직구투어 단가와 국내유통 단가가 알기 쉽게 정리되어 있다. 최근 중소형호텔에서 많은 선택을 받고 있는 화이트 바탕에 검정색 문양이 흩뿌려져 있는 타일의 경우 600×1,200 사이즈 기준으로 국내에서는 장당 68,000원에서부터 76,000원 사이에 유통되고 있지만, 중국 직구투어에서는 31,000원에서부터 33,000원의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 앞서 설명한 것과 같이 두 가격 모두 숙박업 경영자가 지불하는 최종소비자가격이기 때문에 물류비, 세금 등을 따로 구분해 고민하지 않아도 된다. 그렇다면 중국단가와 국내단가의 차이는 50% 이상이다.

그러나 중국 직구투어를 통해 얻을 수 있는 가장 큰 경쟁력은 단순히 비용을 아끼는 측면에 있지 않다. 더 큰 사이즈, 독특한 디자인과 색감의 제품으로 눈을 옮겨도 비용은 10,000원 정도의 차이가 고작이기 때문에 금전적인 부담을 덜어내고 선택의 폭의 넓힐 수 있다. 국내에서는 10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제품을 4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기 때문에 오히려 고퀄리티 제품을 구매하는 것이 시공 후 디자인의 완성도와 디자인적 측면에서의 경쟁력 확보에 긍정적이다. 단순비용절감에서도 유리하지만, 특별하고 독특한 디자인을 통해 차별화를 확보할 수 있다는 점이 중국 직구투어 건축자재의 가장 큰 매력인 것이다. 다음 호에서도 계속해서 크라시아의 자료집을 통해 단가차이를 살펴보도록 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