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비앤비, 기네스 신기록 보유자 특별 컬렉션 출시
에어비앤비, 기네스 신기록 보유자 특별 컬렉션 출시
  • 석소원 기자
  • 승인 2019.09.10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특한 분야의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와 함께하는 트립 공개

에어비앤비가 ‘신기록 보유자 컬렉션(Record Holders Collection)’을 선보였다.

‘기네스 세계기록 2020(Guinness World Records 2020)’의 글로벌 출간 시점에 맞추어 새로운 구성된 이번 컬렉션은 세계기록 보유자를 직접 만나 이들의 특별한 재능을 체험할 수 있는 특별 컬렉션이다 이에 에어비앤비는 트립 호스트로 활동할 세계기록 보유자를 소개했다.

피트먼 부부와 함께하는 격파 체험(영국 켄트)
1분 동안 함께 한 손으로 500장 이상의 송판을 격파해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로 당당하게 이름을 올린 리사 피트먼(230장)와 크리스 피트먼(315장) 부부가 강렬한 '격파'의 세계를 소개한다. 피트먼 부부가 진행하는 에어비앤비 트립에 참여하는 게스트는 석판, 목판, 벽돌을 맨손으로 격파하는 기술을 배울 수 있다.

세상에서 가장 빠른 창고 제작자 만나보기(영국 글로스터셔)
세상에서 가장 빠른 정원 창고(시속 80.67마일/128km)를 제작한 케빈 닉스는 자신이 진행하는 에어비앤비 트립에서 기네스 세계기록 2020에 등재된 신기록에 도전하여, 게스트에게 기록을 깨는 장면을 직접 목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달인과 함께하는 훌라후프 체험(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5.2m(17피트 0.25인치)에 달하는 티타늄 훌라후프를 돌려 기네스 세계기록에 이름을 올린 게티 케하요바는 에어비앤비 트립에서 자신만의 훌라후프 돌리기 팁과 요령을 공유한다. 달인과 함께하는 훌라후프 체험이 끝나면 17피트가 넘는 훌라후프를 직접 살펴보고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서커스 공연자와 함께하는 곡예 체험(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
발로 쏜 화살이 날아간 최장 거리(12.31m)로 기네스 세계기록을 보유한 브리트니 월시는 트립에서 자신의 현란한 발재주를 선보인 후, 게스트에게 서커스 곡예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스카이다이빙 하는 마술사가 알려주는 마술의 비밀(영국 런던)
스카이다이빙 중 시연한 최다 마술(11개)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이자 마술사인 마틴 리스는 이미 유명 인사가 되어 TV 프로그램에도 여러 번 출연했다. 2시간 동안 직접 진행하는 에어비앤비 트립에서는 다양한 재능을 아낌없이 선보인다.

세계 최대 트롤 인형 컬렉션 둘러보기(미국 오하이오주)
트롤 홀 박물관(8,130개의 트롤 인형 컬렉션 보유) 설립자 겸 큐레이터인 셰리 그룸은 기네스 세계기록 2020에 이름을 올리고 에어비앤비에서만 예약할 수 있는 인터랙티브 박물관 투어를 진행한다.

아틀라스 스톤 리프팅 배우기 (미국 콜로라도주)
1분 동안 539.77kg 중량의 아틀라스 스톤을 들어올려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가 된 미셸 키니는 에어비앤비 트립 게스트에게만 특별히 리프팅 기술을 전수한다. 트립이 끝날 무렵에는 누구나 아틀라스 스톤을 들어 올릴 수 있다.

폭넓은 층의 게스트를 위해 기획된 '신기록 보유자 컬렉션'은 기네스 세계기록 2020에 등재된 신기록 보유자가 진행하는 트립 외에도 다양한 체험을 제공한다. 다음의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 또한 오늘 공개된 '신기록 보유자 컬렉션'을 통해 에어비앤비 트립을 진행한다.